한반도평화네트워크

  • 통일부

통일위원

통일위원

KOREA PEACE NETWORK

통일위원 및 통일관

Home 통일위원 통일위원 및 통일관
문화계, 스포츠계, 교육계, 정계에 계신 통일위원과 통일관을 소개합니다 문화계, 스포츠계, 교육계, 정계에 계신 통일위원과 통일관을 소개합니다

배기열

한반도평화네트워크 통일위원
트라바움창의아트센터 대표.관장
한국융합기술진흥원 부원장

통일관

첫째 세계적인 국가, 둘째 평화로운 나라, 셋째 막강한 나라가 되기 위해서는 남과 북의 통일은 필수요건이다. 상호 보완 작용을 해야 할 남과 북이 등을 돌리고 있다는 것은 양측이 모두 크나큰 손해를 보고 있음을 인식하자.

배상태

한반도평화네트워크 통일위원
현 주식회사 신한항업 회장
현 한국지형공간정보학회 부회장

통일관

대화에 의한, 대화를 위한, 대화의 평화통일을 이루기 위해서는 공간 정보 구축을 통한 통일된 국토개발관리의 준비가 필요하다. 준비 없이 갑자기 쓰나미처럼 삽시에 밀어닥친 통일은 후회만 남을 수도 있다.

변준희

한반도평화네트워크 통일위원
통일드림 사무국장
통일부 통일교육원 학교통일교육강사

통일관

통일은 건너지 못하던 곳에 다리를 놓는 일이다. 분단이라는 폭력으로 단절된 남과 북. 이제는 끊어진 다리를 놓아 재정비하여 남과 북이 하나가 되어야 한다. 통일이라는 이름으로 얻어지는 것은 평화이다.

서춘기

한반도평화네트워크 통일위원
세종문화회관 공연제작전문관 (전 본부장)
한양대학교 겸임교수

통일관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게 하는 것은 결국 문화와 예술이다. 고통 받는 북한 동포들의 정신적, 육체적 고통을 덜어주는 물질적 지원이 우선 되어야 하겠으나 그 못지않게 경직된 마음을 풀어줄 문화 예술을 경험하게 해주는 일이 중요하다.

석상근

한반도평화네트워크 통일위원
서울종합예술학교 성악과 바리톤 초빙교수

통일관

남북간의 문화예술 교류와 문화운동을 통해서 서로 이해하고 소통하면서 자연스럽게 통일이라는 단어가 거론되는 것이 바람직하다. 전 세계가 지켜보는 가운데 한 민족 화합을 이룬다면 얼마나 아름다운 일인가

송석준

한반도평화네트워크 통일위원
제 20대 국회의원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
국제규제개혁포럼 공동대표

통일관

남한의 국력을 키우는 것이 우선 과제일 것 같다. 국력에는 무력도 있지만 경제도 있고 국민의 정서적 수준도 있다. 통일 이후를 대비해서 청소년들에게 통일 교육을 실시하여 정신적인 준비를 강화하는 것도 중요하다.

송재형

한반도평화네트워크 통일위원
서울특별시의회 시의원 자유한국당

통일관

통일이 된다면 어떤 형태로든지 상관없다고 말하는 사람은 없다. 그것이 양측이 모두 고통 받는 통일이라면 굳이 힘들여 통일을 이룰 필요는 없을 것이다. 평화를 지향하는 자유 민주 통일이라는 전제가 따르므로 남한이 주축이 되어야 한다.

신현종

한반도평화네트워크 통일위원
송산학원이사장

통일관

끊임없는 대화와 점진적인 준비를 통한 우리 민족의 자주적인 평화 통일

안지현

한반도평화네트워크 통일위원
인사문화연구원 원장
(사)식량나눔재단 공동대표
(재)한국종합경제연구원 연구위원

통일관

통일로 가는 길의 첫머리에는 문화와 예술, 스포츠가 출발 신호를 기다리고 있다. 흥미진진하고 감동을 주는 교류로 서로 공감하며 마음을 연다면 그것은 반을 이룬 셈이다. 시작은 반이니까.

양성모

한반도평화네트워크 통일위원
(사) 한국미술협회 수석부이사장
국제작은작품미술제 대표

통일관

북한 정권이 도발하면 당연히 응징해야 하지만 그 체제하에 사는 동포들이야 무슨 죄가 있겠는가. 그들에게 도움을 주기 위해서는 남북이 경제공동체를 이루는 노력이 시급하며 누구든 의식주가 해결되어야 정신적 여유도 생기는 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