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반도평화네트워크

  • 통일부

통일위원

통일위원

KOREA PEACE NETWORK

통일위원 및 통일관

Home 통일위원 통일위원 및 통일관
문화계, 스포츠계, 교육계, 정계에 계신 통일위원과 통일관을 소개합니다 문화계, 스포츠계, 교육계, 정계에 계신 통일위원과 통일관을 소개합니다

김혁수

한반도평화네트워크 통일위원
전 한국야쿠르트 사장
현 한국야쿠르트 상임고문

통일관

평화는 세계로 나가는 가장 큰 덕목이다. 남북한이 하나가 되려면 북한을 꾸준히 설득하여 핵을 버리고 평화로 무장하기를 권유해야 한다. 그러기 위해서는 그들의 생각을 전환시키는 길밖에 없다.

김호운

한반도평화네트워크 통일위원
소설가(1978년 등단)
사단법인 한국소설가협회 상임이사.편집주간

통일관

한 민족 한 핏줄이었기에 남북한 주민이 하나가 되는 것은 불가능한 일은 아니다. 단지 가로막고 있는 체제에 의해 잠시 단절되었을 뿐. 시행착오를 겪더라도 잦은 교류만이 화합할 수 있는 길이라 믿는다.

김희영

한반도평화네트워크 통일위원
국방티비‘북한은 지금’진행자
전 MBC아나운서

통일관

70여년 분단된 남과 북의 달라진 사회, 문화를 이해하고 남과 북의 차이를 좁혀 나가기위해 방송과 통일 토크쇼를 통해 국민적 남북 정서함양과 평화통일의 공감대를 마련해 나간다.

남창진

한반도평화네트워크 통일위원
바른정당 시의원

통일관

북한의 갑작스러운 정치적 변화도 없으라는 법도 없다. 어느 날 갑자기 탈북자가 대거 남한으로 몰려내
려 올 수도 있는 일이다. 남한은 그러한 준비가 아직은 되어 있지 않다. 지금이라도 부분적인 통일에 대
한 준비가 필요하다.

노수민

한반도평화네트워크 통일위원
소설가(1980년 등단)
한국소설가협회 감사

통일관

통일이란 하루아침에 이루어지는 것은 결코 아니다. 아무리‘우리는 하나’라고 외쳐 봐야 북한 동포가 공감하지 못하면 허공의 메아리일 뿐이다. 남과 북이 감성적인 통일을 이룬다면 체제 붕괴는 어느 누구도 장담하지 못할 만큼 순식간에 이루어질 수도 있다.

노희섭

한반도평화네트워크 통일위원
숭실대학교 겸임교수
(사)인씨엠예술단 대표

통일관

통일이란 결국 정치적인 통합까지를 말하는 것이지만 그 과업을 성사시키기 위해서는 문화, 예술, 스포츠교류가 선행되어 막힌 물꼬를 터줌으로서 지속적인 교감을 나눌 수 있다. 교감이 이루어져야 진정한 대화도 나눌 수 있으리라 믿는다.

류여해

한반도평화네트워크 통일위원
수원대학겸임교수
자유한국당 최고위원

통일관

통일은 모두의 염원이지만 그 염원을 위해 몸소 무엇인가를 실천에 옮기는 사람은 없다. 그저 강 건너 불보듯 바라만 보고 있을 뿐. 누군가가 해주기를 바라지 말고‘나 먼저’라는 마음으로 달려들 필요가 있다. 뜨거운 마음으로 준비하자.

명노희

한반도평화네트워크 통일위원
충남 대표 교육의원
신성대학교 초빙교수

통일관

기필코 이루어야 할 우리의 숙제. 서로 남의 탓만 하지 말고 한 발 양보하고 이해하려고 노력하는 자세를 가져야 하지만 일상사에 찌들고 배고픔에 허덕이는 북한 동포에게 양보하라고 할 수는 없는 일 아닌가.

문영만

한반도평화네트워크 통일위원
이천 송월요 학술이사

통일관

한반도 평화 정착이 우선이다. 긴장 완화와 민족 동질성 회복이 우선되지 않으면 통일의 전망도 먹구름이다. 남북 마라톤 대회를 개최하여 북한 땅과 남한 땅을 오가는 대회를 연다면 우선 길이 뚫리는 일이 시작되는 셈이다.

문충실

한반도평화네트워크 통일위원
중앙대학교객원교수
동대문구.마포구 부구청장

통일관

우리의 소원은 통일이나 통일은 짝사랑이 아니고 서로가 마음이 맞아야 한다.